본문 바로가기
IT/IT 소식

오포 LG전자보다 먼저 롤러블폰 정보

by ZOZOON 2020. 11. 19.

LG전자에서 세계 최초로 롤러블 TV를 선보여서 기대를 모았었는데 롤러블폰은 LG전자가 아닌 중국의 오포라는 기업이 먼저 선보였습니다.  롤러블폰은 디스플레이를 말았다 펼치는 형태를 말합니다. 디스플레이를 접었다 폈다 할 수 있는 폴더블폰과는 다른 방법으로 폴더블포는 약간의 화면에 선이 있지만 롤러블폰은 화면에 그런 점이 보이지 않아 많은 소비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냈습니다.

 

'오포X 2021'

중국 스마트폰 제조업체 오포가 지난 17일 ‘이노데이 2020’ 행사를 열고 롤러블폰 시제품인 '오포X 2021'을 깜짝 공개했습니다. 디스플레이가 옆으로 늘어나면서 비율또한 자연스럽게 맞춰지는것이 정말 신기 합니다. 오포의 콘셉트 롤러블폰인 ‘오포X2021’은 제품 개발 과정에서 122개의 특허를 출원했습니다. 상용화 시기와 예상 가격은 미정이라고 합니다. 

기본 스마트폰 바 형태에서는 화면이 6.7인치. 지문인식 버튼을 슬라이드 터치하여 화면을 펼치면 최대 7.4인치까지 늘어나게 됩니다. 화면 크기 변화에 맞춰 시청 중인 영상 콘텐츠나 사용하던 애플리케이션 화면이 자동 조정됩니다. 재생 콘텐츠에 따라 디스플레이가 자동으로 조정되는 기능도 탑재됐습니다.

사용자가 스마트폰 오른쪽 측면 버튼을 쓸어내리면 제품 뒤에 말려 있던 화면이 제품 왼쪽에서 서서히 나오고 한번 더 쓸어서 터치하면 다시 왼쪽으로 디스플레이가 말려 들어갑니다.

두개 롤 모터를 탑재해 화면이 펼쳐질 때 균일하게 힘을 분산하는 원리라고 합니다. 화면 밑으로는 디스플레이 내구성을 위해 ‘투인원 플레이트’ 기술이 적용됐습니다. 기기 후면엔 외부 고정 프레임 안에 내부 ‘슬라이딩 프레임’으로 구성됐습니다.

 

lG전자 롤러블폰은?

LG전자는 지난 9월 ‘LG 윙’ 공개 행사에서도 롤러블 스마트폰 실루엣을 선보이며 시장의 기대감을 증폭시켰는데요. 최근에 세계 최초로 롤러블TV를 선보인만큼 내년 1분기 중으로 롤러블폰을 공개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아마 '오포X 2021'의 화면 확장방식과 유사하게 우측 측면으로 화면이 펼쳐질 것으로 예상이됩니다.

LG전자 측은 롤러블폰 출시에 대해서 ‘공식적으로 확인해주기 어렵다’는 입장이지만 출시 준비는 착착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업계에서는 내년 2월 열리는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를 공개 시점으로 보고 있다고 합니다.

'IT > IT 소식'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애플 아이폰12 결함 문제 해결방법 (+구매시 필독)  (0) 2020.11.19

댓글0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