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슈/스타

보디빌더 김기중 사망한 충격적인 이유(+인스타그램)

by ZOZOON 2020. 10. 28.

2020년 10월 27일 보디빌더로 명성을 떨치던 김기중씨가 사망했다는 소식이 김기중씨의 인스타그램에 올라옵니다.

 

"사랑하는 오빠가 먼저 하늘 나라로 갔어요"라는 제목의 글인데 

해당 글은 김기중씨의 동생이 쓴것으로 확인됩니다.

故김기중씨는 앞서 10월 8일 인스타그램에 환자복을 입은 사진을 게시하고 글을 올렸었는데요

내용은 이렇습니다.

보디빌더 김기중입니다 .
제 피드인데도 ㅎㅎ
🙏
엄청 랜만에 글 올리네요 ㅎㅎ

빌더들분들이 sns에 환자복을 입고 그러면 당황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약물 로 인한 부작용 입니까??
교통사고 십니까 등등
훈련중 다치셨습니까 ㅎ

많은 걱정은 힘이 되어 주십니다

수염이 무지 자랐죠 ㅎ??

제 피드인데도 ㅎ
엄청 오랜만에 글 올리네요 ㅎㅜ

제가 대단한 연예인도 대단한 운동인도
아니지만

연락
걱정해 주시는 분이많으셔서
제지금
상태를

남깁니다

저는

어이없게도

한의원

부황으로인한 세균감염이 되었습니다
ㅜㅜ

지금은

저는 인천부평성모병원 에서 수술 ,입원. 치료중입니다 ㅎ

저를 아시는 분들은 아시겠지만 ㅜ

한가위에 한창 인사드리고

몸에 좋은
양배추즙
제주변 선 후배 지인들에게

드리러 가는걸 매년 했는데

올해 준비 해놓고

입원해 있어 찾아뵙지 못햇네요

얼른 병원 퇴원하고 늦었지만 꼭 인사 뵈러 가야겟습니다.

9월 30일에

어깨에 겨드랑이에 붓기가 보이길래

동네 한의원에 가서

부위를 부황을 떴습니다.
하루이틀에걸려 두번을 부황을 떳는데
그 와중
부황서
상처부위에
구멍을 크게 내었고

진물 고름이 엄청 나왔습니다

그 구멍을 통해 온몸에 세균이 들어왔습니다.

그담날 한가위 에도

10월 3일 저는 너무아파

응급실로 바로 왔습니다.

세균수치로 인해

신장 콩팥 칼륨 포타슘
간 전해질 기능이 부서져

다행히 수치도 내리고

지금은

수술받은 부위

회복에 신경쓰고

추스리고 있습니다.

일단 수술은 잘끝났구요 ㅎ

상처부위
구멍이커서

병원 입원하며
자연적 피부회복과

피부이식을 생각하다가

저는 이참에 일좀 쉬면서

몸좀추스리려 합니다.

코로나라

1인 1보호자 면회 밖에 안되는데

앞다투어 오겠다던

소녀감성
우리팀

센터걱정말고
몇주가됫든
몇개월이 됫든

치료다 받고 나오라던

멋진 범박동패밀리들

고마워유

힘들때일수록

내편이 더 잘보입니다

2020년



평생 같이갈

친구 형 동생 사람을 얻어 가네요

👉🙏퇴원후

아직 확실한게 아니라

한의원 실명 거론을 안했지만

수술사진

부황사진

천공사진

다 꺼내

법적처리도 할예정이니

혹시 이런 분야에서

도움주실수 있으신분들은 dm 남겨주시면 제가 개인 연락 드리겠습니다.

내용을 요약해서 보면 겨드랑이에 붓기가생겨 한의원에서 겨드랑이쪽에 부황을 뜨면서

상처에 큰구멍을 내게되었고, 상처가 벌어져 그곳으로 세균들이 침투해 온몸의 기능을 제대로 쓰지 못하게 된것입니다.

아직 정확한 사인이 나오지는 않았지만 그의 게시물을 보고 사인을 '패혈증'으로 추측하고있습니다.

 

패혈증이란 인체가 세균 기타 미생물에 감염되어 이들이 생산한 독소에 의해 중독 증세를 나타내거나,

전신성 염증 반응, 심각한 장기 손상 및 합병증을 보이는 증후군을 이릅니다.

말 그대로 피가 썩는 병으로, 상처, 호흡기, 소화기관 등을 통해 침투한 혈액 내 병원체가

숙주의 면역체계를 뚫고 번식하는 데 성공하여 숙주를 이겨 버린 상태입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의 애도의 물결이 이어지고 있으며, 인스타의 지인들의 댓글은

보는사람의 마음을 아프게 만들고 있습니다.

 

 

아래는 김기중씨의 인스타그램 주소입니다.

 

www.instagram.com/koreabully_kj/

 

김기중(@koreabully_kj) • Instagram 사진 및 동영상

팔로워 11.2천명, 팔로잉 7,446명, 게시물 3,613개 - 김기중(@koreabully_kj)님의 Instagram 사진 및 동영상 보기

www.instagram.com

 

 

 

 

댓글0


loading